Scroll to top
© 2020, Startuprecipe theme by Rssow
Share

비자, 반독점 소송으로 플레이드 인수 포기


주승호 기자 - 2021년 1월 17일

글로벌 신용 카드사 비자(Visa)가 핀테크 스타트업 플레이드(Plaid) 인수를 철회한다. 미국 법무부가 반독점법을 내세워 인수가 무산된 것. 미 법무부는 비자가 플레이드를 인수할 경우 모바일 플랫폼 결제시장까지 지배력이 커져 온라인 직불 서비스 시장에서도 독점적 위치를 가질 것으로 봤다.

비자는 지난해 1월 53억 달러에 플레이드를 인수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같은 해 11월 미 법무부가 반독점 소송 제기로 인수를 막아서면서 문제가 됐다. 비자는 당초 법정 다툼을 예고했으나 최종적으로 플레이드를 인수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했다.

자크페렛 플레이드 CEO는 성명서를 통해 “인수합병 대신 비자와는 투자자와 파트너관계로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2013년 설립된 플레이드는 개인 은행계좌를 사용하고 있는 핀테크 앱과 쉽게 연결해주는 API 서비스를 제공한다.

Author avatar

주승호 기자

추천기사

이메일로 만나보는 스타트업 가이드

투자, 행사, 정부사업 등 스타트업 생태계 소식을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보세요.